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TBS뉴스센터

통영RCE, 조류충돌 방지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

TBS뉴스센터|입력 : 2020-05-08


- 환경부 조류충돌 방지 지원 사업에 선정돼 사업비 1,500만원 지원받아


111통영RCE세자트라숲 전경 사진2.jpg

   

통영시지속가능발전교육재단(이사장 박은경· 이하 통영RCE)이 환경부에서 공모한 2020년 건축물·투명방음벽 조류충돌 방지테이프 부착 지원 공모사업 대상자로 최종 선정됐다.

   

환경부는 최근 건물 유리창, 투명 방음벽 등에 부딪혀 다치거나 죽는 조류 피해를 줄이기 위한 '조류충돌 방지테이프 부착 지원사업 공모'를 실시, 전국의 건축물 중 14개소와 방음벽 7개소를 최종 선정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경남에서는 통영시지속가능발전교육재단이 건축물중 유일했으며, 방음벽의 경우 거제시청이 각각 선정됐다.

   

선정된 14개 기관중 통영RCE세자트라숲은 환경 상징성, 지역 대표성을 고려해 자연과 인간이 공존할 수 있는 환경 조성 지원의 필요성이 인정돼 환경부의 2차례 심의 절차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선정된 건축물·방음벽에 대해서는 1,500만원 이내(면적 2000)에서 조류충돌 방지테이프를 지원하며, 지원하는 방지테이프는 '5×10규칙'이 적용된 일정 간격의 점이 찍힌 무늬로 인쇄된 스티커다.


'5×10 규칙'이란 대부분 조류가 수직 간격 5cm, 수평 간격 10cm 미만의 공간을 통과하려 하지 않는다는 특성을 일컫는 말로 미국조류보전협회를 통해 알려졌다.

   

111통영RCE세자트라숲 전경 사진4.jpg


통영RCE는 세자트라센터를 중심으로 삼면이 숲으로 둘러 싸여있으며,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된 바다를 끼고 있어 천혜의 자연환경을 가지고 있다. 세자트라숲은 산에서 내려오는 수원을 활용해 동식물이 생존할 수 있는 생태계를 형성하고 있고, 다양한 조류 서식처로서 조류충돌 발생 가능성이 높은 곳이다.

   

통영RCE 관계자는 멸종위기종을 포함한 수 많은 새들이 인간이 만든 구조물에 부딪혀 죽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라며 "이번 환경부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조류충돌 저감 노력이 널리 확산되고 작은 실천을 이끌어 야생조류 충돌 방지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환경부와 국립생태원은 201712월부터 20188월까지 전국의 건물 유리창, 투명방음벽 등 총 56곳에서 조류충돌 발생 현황을 조사한 결과, 378마리의 조류 폐사체가 발견됐으며, 이를 토대로 국토 전체의 피해량을 추정한 결과, 투명창에 충돌하여 폐사하는 새가 연간 800만 마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축물에서 발생하는 피해 추정량은 연간 765만 마리, 투명방음벽에서 발생하는 피해 추정량은 23만 마리로 추정됐다. 이는 1년 동안 투명방음벽 1km 164마리, 건물 1동당 1.07마리가 충돌하는 수준이다.

   

문의 055-650-7422 / www.rce.or.kr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www.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092-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092-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